리틀 빅 히어로 다시보기 1992


리틀 빅 히어로 1992

영화해외


야심만만한 여기자 게일(Gale Gayley: 지나 데이비스 분)은 방송 기자상을 수상하기 위해 뉴욕의 시상식에 참석하러 갔다가 돌아오는 길에 비행기 추락 사고를 당한다. 이곳을 지나가던 버니(Bernie Laplante: 더스틴 호프만 분), 그는 이혼한 후 작은 공장에 다니며 소매치기, 장물거래 등을 부업삼아 살아가는데 그의 신조는 '남의 눈에 띄지않게 조용히 사는 것'. 그가 비행기 승객을 구해 준 것도 자의가 아니고 그저 우연한 '실수'일 뿐이었다.
그 다음날 버니는 길에서 우연히 고물차를 태워준 존(John Bubber: 엔디 가르시아 분)에게 자신의 무용담을 들려준 뒤 구두 한 짝을 그에게 주고 간다. 한편 게일은 폭발하는 비행기에서 자신을 구해준 신비의 영웅을 찾기 위해 백만달러의 포상금을 내건다. 밤이었고, 사고로 혼란했기 때문에 얼굴을 못본 것이다. 주인공이 남긴 유일한 증거는 구두 한짝. 수많은 사람들이 구두를 들고 방송국으로 몰려들었고, 결국 진짜 구두를 갖고 있는 버니는 졸지에 영웅이 된다. 그는 마치 성직자 같은 솜씨로 사람들을 매료시켰고, 게일의 사랑까지 받는다. 하지만 버니가 나타날까봐 점차 초조해 지기 시작한다. 그런 와중에 버니는 게일을 구해줄 때 훔쳤던 그녀의 신용카드를 팔다가 경찰에 체포되고 직장에서 해고 당한다. 그리고 감옥까지 가게 되는데, 그는 마지막으로 아들 조이(Joey: 제임스 마디오 분)에게 전화를 하게 되지만 그저 건달로만 생각하는 전처 때문에 할 말도 다 못한다.
[스포일러] 한편 게일은 카드을 듣고 버니를 찾아가지만, 꿈에도 자신을 구해준 사람임을 믿지 않는다. 두 사람이 언쟁을 하고 있을 때 TV뉴스에서 존의 투신자살기도 소식이 들려온다. 양심의 가책을 못 이긴 존이 게일에게 모든 사실을 적은 편지 한통을 남기고 호텔 난간에 올라간 것이다. 게일은 존이 그저 한끼를 해결하기 위해 자신의 카드를 훔쳤다가 이것이 버니에게로 들어가 결국 협박에 못이겨 자살을 기도했으리라 짐작하고 버니를 끌고 현장으로 달려 간다. 수 많은 사람들이 가슴 졸이며 지켜보고 있는 가운데 버니는 게일의 만류를 뿌리치고 홀로 난간으로 올라가 존과 대면하게 된다. 그리고 버니는 현명하게 대처, 그를 영웅으로 그대로 두고 자신은 아들의 학비만 받아내도록 협상한다. 이때 버니가 떨어질 뻔하나 존이 구하게 되어 영웅심을 발휘한다.




bit.ly #1
영상문제 LinkTV 가이드를 참조하세요 Click!.

We are not responsible for any content linked to or referred to from this website or other linked sites. We do not store any music, video, mutimedia files on this website. Also, we are not responsible for copyright, legality, accuracy, compliance, or any other aspects of linked content from other websites. If you have any legal issues please contact appropriate media file owners or hosters

© 2018 Link TV. All rights reserved. 링크티비